MS MVP Global Summit 2015 인상깊었던 기억

이번 서밋에서 무척 인상 깊었던 것.
MS 캠퍼스에서 mvp대상 강연을 듣다보면 발표와 상관없는 다른 부서 직원들 불쑥 들어와서 강연을 듣는 모습을 자주 보게 된다. 발표자한테 질문공세를 퍼붓고 자기 생각을 얘기한다. 어떤때는 mvp보다 직원이 더 많다. 자기들끼리 막 토론하고 난리도 아니다.
월급쟁이가 아니고 한명 한명이 기술에 미친 대학생 geek들 같다. 근데 그중 상당수가 머리가 희끗희끗하다.
이게 진짜 developer들이 모인 집단이구나.
그런 생각이 들었다.

Posted in Pub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